VDT증후군(Visual Display Terminal Syndrome) 이란?

일상의 관심|2018.11.26 23:28

VDT(Visual Display Terminal)란 영상표시단말기를 말하며 대표적으로는 컴퓨터 모니터나 스마트폰을 예로 들 수 있습니다. 그리고 VDT증후군은 VDT를 장시간 반복적으로 사용함으로써 목, 어깨, 손목 부위 근육에 통증이 발생하는 증상을 말합니다.

 

VDT증후군의 대표적인 증상으로는 일자목증후군(거북목증후군), 수근관증후군(손목터널증후군), 안구건조증 등 입니다.

 

 

예전에 스마트폰 게임으로 대부분의 시간을 보낸 적이 있었는데 그 때 자주 손가락이나 손끝이 저리거나 타는 듯한 이상한 느낌이 들 때가 있었습니다. 이러한 증상은 손목의 앞쪽 뼈와 인대사이의 작은 통로인 수근관이 좁아지거나 압력이 증가하면서 발생하는 수근관증후군(손목터널증후군) 이라고 합니다.

 

수근관증후군(손목터널증후군)은 스마트폰을 장시간 사용할때도 발생하지만 컴퓨터 키보드 작업을 많이 하는 사람이나 빨래, 설거지 등 손이나 손가락을 이용하여 많은 일을 하는 사람에게 주로 발생하는 증후군 입니다.

 

 

컴퓨터 작업을 많이 하거나 대중교통에서 스마트폰을 오래 보다 보면 뒷목이 뻣뻣한 느낌이 들 때가 있습니다. 이는 일자목증후군(거북목증후군) 입니다. 모니터나 스마트폰을 30Cm 이상 떨어뜨리고 목의 각도를 너무 숙이지 않는 것이 좋으며 자리에 앉아 스마트폰을 볼 때 턱을 몸쪽으로 당겨서 보고 자주 스트레칭을 해 주는 것이 좋습니다.

 

 

스마트폰 사용과 함께 몇년 사이 자주 눈의 피로함이 많이 높아진 것 같습니다. 실외에서도 언제든지 선명한 화질의 스마트폰으로 많은 것들을 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. 특히 게임이나 영상을 볼 때는 집중해서 보기 때문에 눈 깜빡임도 줄어들게 되고 눈은 깨어있는 동안 혹사 당하게 됩니다. 안구건조증 역시 VDT증후군이라 할 수 있습니다. 1시간에 10분 정도는 VDT를 멀리하고 먼 곳을 바라본다던지 눈을 감고 눈이 조금이나마 휴식을 취할 수 있도록 해 주는 것이 좋습니다.

 

그리고 일자목증후군(거북목증후군), 수근관증후군(손목터널증후군), 안구건조증 등으로 심한 통증이나 불편함이 있다면 참지 말고 바로 병원에 내원하여 진료를 받아보는 것이 좋습니다.

 

 

태그 :

댓글()
  1. BlogIcon 버블프라이스 2018.11.27 05:58 신고 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VDT증후군은 예전에 컴퓨터 관련 자격증 시험에서 문제로 출제가 됐었던 적이 있습니다. 현대인들이 겪고 있는 문제인 것 같습니다. 항상 장기간의 컴퓨터나 스마트폰으로 노동을 해야하는 노동자의 경우 일정한 작업 시간 외에 꼭 일정한 시간 충분한 휴식을 취해야 한다고 합니다. 설명해주신 내용들 읽으니 예전 자격증 공부를 하던 때가 생각이 납니다^^
    좋은 화요일 보내시길 바래요